그렇게 외쳐대던 창조경제.
100만이 넘는 사람들이 안써도 될 돈을 쓰게하는
오늘 경제효과 대단할텐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솜 두번째 생일

2016.09.22 00:00

태어난 지 어느덧 두 돓(돌)이 되었네
크게 안아프고 건강하니 더 바랄게 없어야겠지만 앞으로도 건강하고 씩씩하게 무럭무럭 자라기를 ㅎ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자기 개발서나 명언 등에 나오는
"오늘은 내 인생에서 가장 젊은 날이다"라는 말이 있는데 처음에는 '그렇지'했는데 오늘 깨달았다 그 반대라는 것을...

오늘 죽는다고 가정하면
가장 젊은 날은 태어난 날이고 오늘이 가장 늙은 날이다.

무엇인가 새로운 도전을 한다고 할 때
도전을 기준으로 하면 말이 되겠지

단순히 말만 가지고는 좀 앞뒤가 안맞아서 ㅎ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사이트의 기본

2016.09.02 11:49

오늘 이래저래 폭발하는구만...

국세청 사이트에 신고하러 들어갔더니...


주소가

https://www.hometax.go.kr/websquare/websquare.wq?w2xPath=/ui/pp/index_pp.xml


첫번째.

접속경로만으로 제품명을 알 수 있다. 인스웨이브의 웹스퀘어

그런데 UI제품이 바뀌면?


두번째.

폴더구조를 쉽게 알 수 있다.

전자정부 프레임워크를 썼겠지만 그래도 저렇게 쉽게 /ui/pp/index_pp.xml 로 경로를 노출시키는 것은 아니지...


세번째

보안감사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는다는거.

제대로 이루어졌다면 위 경로 절대 못쓸텐데...

가장 먼저보는게 경로노출이라...

모 사이트는 1년에 여러번 외부 해킹팀에 의해 시도를 하고 결과 보고를 받게 되어있어서 경로노출이 되면 보완사항으로 지적되어 변경하게 되었는데

일반 사기업도 그런데 국.세.청에서 저렇게 허술하게 관리를 한다면 감사가 제대로 안되었다고 봐도


에러화면만 봐도 웹서버는 뭘 쓰는지가 나오기 때문에 그것의 노출을 피하려고 에러전용페이지를 만드는데...

사용하는 UI제품, 프레임워크, 접속경로까지 힘들일 필요없게 아주 친절히 알려주니

내가 너무 앞서갔나?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이력서 쓸 일이 있어 코사등록을 다시(두번째) 시도 했다.


내가 아쉬울 때 저런 서비스(?)를 이용할 때는 짜증이...


첫번쨰. 왜 등록을 개발자가 돈을 내고 해야하는가?

사용자(기업)가 등록을 하고 서비스 이용시 돈을 내는게 맞지 않나?

제대로 된 정보가 아니면 이용자가 정정신청을 하게 하면 그게 제일 정확할텐데


퇴사후 10년이 지나 그 기업에 연락해서 직인 찍어달라고 하면

준비를 해야겠지


난 프린터가 없으니... PC방에 가서 문서를 출력해야겠지

일하던 회사에서는 문서보안 때문에 외부 인터넷은 물론 출력에 제한이 있기 때문에...


뭐 어찌어찌해서 근무경력증명서양식이랑 기술경력증명서 양식을 출력했다고 치자.


그럼 그 회사가 지금 어디에 있는지 찾아야하고 회사로 전화를 해야하고

(일단 퇴사할 때 환영받으면서 퇴사하는 사람이 얼마나 되겠냐마는

목마른자가 우물판다고 인정받으려면 해야지...)


전화를 해서 10년만에 이러이러해서 경력증명이 필요합니다라고 말을 해서 등기로 보내준다고 하면 좋은데...

연락이 안닿으면? 전화번호가 바뀌었으면?

채용사이트를 뒤져서 현재주소와 전화번호를 알아내서 다시 시도

오랜만이니 한 번 와라 하면 안갈 수 있나? 증명서 받으려면 가야지...

찾아간다... 맨손은 좀 그러니 음료수 하나라도 사서 가야지...

10년만이 지금 만나러 갑니다...

만약 그때 대판싸웠고 다시는 보고 싶지 않은 상대라면...


차라리 폐업했으면 법원에서 등기사항전부증명서라는것을 떼어서 각서쓰고 제출하면 된다고 한다.

그래서 법원에 들어가 봤다.

등기사항전부증명서가 뭔지 조회해 본다. 이해관계자가 아니면 안보임.. 로그인 해야한다.

회원가입을 해야한다. 무수한 ActiveX를 깔고 로그인을 한다.

등기라서 출력하려면 수수료를 내야한다. 결재관련 ActiveX를 또 깔고 플러그인 설치하고


짜증지수는 상승하다 못해 폭발한다. 회사 지원을 포기한다.


왜 이렇게 했을 까?

사용자는 S/W인력을 사용하고 기간이 끝나면 반드시 등록을 하게 했다면?

시행 이전의 인력에 대해서 해당 인력이 요청을 했을 때 사용자가 확인을 하도록 했다면?

프리랜서도 마찬가지로 계약기간이 끝나면 사용자가 등록을 해야지...쩝.


만약 이렇게 했으면 프로세스가 훨씬 간단하지 않나? 바보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김개발
    2017.01.03 13:5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공감합니다ㅡㅡ 프로세스가 그지같아요.
    사용자가 필수로 등록하게해야지 이건뭐 제가아쉬운꼴이되버리니..; 제도를도입하면 1만생각하고.. 여튼 생각하는게 진짜 짧은것같습니다

공무원 및 국회의원의 급여를 최저임금에서 시작하도록

국가에 봉사하는 직업으로서
최저임금으로 생활해보면
바로 납득할(?)만한 수준으로 오르지 않을까?
지금은 사용자 vs 노동자라면
어디가 충돌할 지 궁금하네
혹시 대기업 vs 영세사업 아닐까?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지금 일하는 회사는 다음 달까지만 하기로 잠정 확정!!
누구 마음대로??
ㅎㅎ.. 최대한 양보해서 고민하라고 했지만....
듣질 않더군
연장까지 기다리지 않고 다음 달까지만 하고 딴데 찾아야 될 듯.*^^*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종종 아이가 자랄 때 서글퍼 질 때가 있더.

지금 이 모습이 얼마뒤에는 다시 보지 못한다는 것을 느낄 때인데

일요일까지도 자기전에 분유를 한번에 마시려고 빨대를 쭉쭉 발던 아이가

그저께와 어제는 물 마시듯이 한 모금 또는 몇 모금 마시고 입을 뗀다...

어느 순간 갑자기 분유를 안먹기 시작한다는 시기가 온 것 같다.

그런데 그렇다 보니 여태껏 보아왔던 모습을 더 볼 수 없다는 서글픔이 몰려온다.


종종 이런 서글픔이 온다.

손가락 만하던 발. 뒤집지 못해 바등거리던 모습. 한발 한발 걷다 넘어지는 모습 등...

이제는 분유도 끊고 ㅠ.ㅠ

곧... 기저귀도 끊을날이 오겠지? 그때는 시원섭섭 하려나?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나 자신도 사실 재테크를 잘 하지 못하고 있는데

하지만 오랜시간  공부+알바를 하다가 이제야 직장을 잡은

전하고 싶지만 아직은 못한 내가 해보니 이것은 하고 저것은 하지 말았으면 좋겠다는 말


1. 학자금 대출 빨리 갚기.

   아무생각없이 200에 19%인 캐피탈 대출을 받았었지... 당시 학생이었고 관련 지식도 없었고 은행갔더니 학자금대출이 안된다고 해서 카드대출이 되길래 받았던...

  1년만에 겨우 갚았네.


  그래서 최소 월 50씩은 갚아나가길 바래.


2. 주택청약

   집을 당장 사지 않더라도 일단은 들어 놔. 언제든 들어갈 때 회차가 중요하니 일찍들어가는게 좋으니까

   2~10만원이니까 자동이체로 걸어놓고

   무조건 10만원씩 자동이체로 걸어놓고 넣어. 만약 없을때는 넣지마 독촉같은것은 안하니까

   대신 다시 넣을때는 10만원씩 채워 넣어(2만원씩 낼수도 있는데 하지마)

   1천만원 될때까지만 넣어 뒤

 

3. 적금

   새로 이율따져서 가는것도 좋은데 일단을 목돈을 만드는게 중요하니까
   그래서 은행어플에서 그나마 이율좋은거 모바일 우대받아서 20~30정도 1개는 들어


   더 여유가 있으면 그정도 금액짜리 적금을 또 들어

   30만원씩 2개가 60만원짜리 1개보다 나아. 나중에 갑자기 급하게 돈 쓸일 있을 때 하나만 깨면 되니까


4. 보험

   보험은 일단 들어 상해, 질병 보장성으로 하면 각 2만원정도면 될꺼야

   건강할때는 별로 안들어

   이미 든게 있으면 뭐 더 들 필요 없고

  

   그 외에 변액 들어간 것은 절대 들지 마. 저축보험도 들지 말고

   연말정산 어쩌고 하는거 보험상품이면 들지 마

   보험상품은 거의 몇 년 이상 묵혀야 돼.

   그냥 적금 하나 더 넣는게 나아


5. 자동차

   내가 지금 내가 집값대출 + 자동차 대출을 하고 있다보니...

   학자금 먼저 갚고 그 돈만큼 자동차 대출을 받아 월납입하는게 좋을 것 같아

   이전에도 차를 가지고 있었으니 알겠지만 차는 차값 + 유지비잖아

   매달 나가는 학자금 다 갚고(50만원) 차값 + 유지비가 그정도 되도록 사

   할부 + 기름값 + (년간 자동차세/12) + (년간 보험료/12) + 소모품예비비(5만원) = 50만원 ㅎ


   만약 자동차를 산다면 현찰로 차값의 최소 10%, 세금이 차값의 10%정도, 보험료 약 100만원 그리고 차사고 필요한 물품을 위한 50만원.

   현금으로 차값의 1/3을 가지면(약 1천만원) 3천만원짜리 차를 가져올 수 있어.

   대출은 약 2700정도 받겠지...


   지금은 신한 마이카대출이 제일 나아. 3년지나면 중도상환수수료 없고 4%이하로 나오니까 프로모션을 제외하면 이만한게 없는 듯.

   진행하게 되면 대출심사가 있어 신용카드는 2주, 현금대출은 1주일정도 필요하니까 인도날짜 예상할 때 고려하고

(차 사는거 말리고 싶지만 그래도 산다면.. ㅎ)


예상해보면

한달 지출이 대출50, 월세 30, 각종공과금 20,

적금 30, 적금 20, 보험 5,

나머지는 용돈이겠지?

남는 용돈은 별도의 자유입출금통장 또는 CMA로 따로 넣어 뒀다. 필요하면 그때그때 쓰고


쓰다보니 길어졌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역시 끝까지 실망을 안겨주는 탐탐이다...ㅡㅡ;

어제 쓰고 남은 금액 약 6000원이 있어서 아침에 쓰러 갔다.

아침에는 아메리카노가 2500원한다고 적혀있어서 2개를 주문했다.

그런데... 이건 뭥미? 매장프로모션이라서 탐앤탐스카드로 결제가 안된다고 한다.

탐앤탐스 카드로 결제하려면 프로모션없는 3800원으로 결제해야한다고

참. 어이가 없더라.

이제는 안녕~하면서 아메리카노 3800원짜리 2개.. 차액분은 신용카드로 결제했다.


그리고는 어플을 지웠다.

아! 회원탈퇴를 깜박했네... 이것마저 해야겠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그게 뭐 어쨌다는 거냐?" 늘 누가 나에게 나에대한 말을할 때면 이말을 기억해라. by nobang

카테고리

nobang이야기 (1554)
Life With Gopro (7)
Life With Mini (66)
Diary (903)
너 그거 아니(do you know) (104)
난 그래 (104)
속지말자 (9)
Project (34)
Poem (12)
Song (0)
Study (119)
Photo (112)
낙서장 (45)
일정 (0)
C.A.P.i (2)
PodCast (0)
nobang (27)
고한친구들 (4)
recieve (0)
History (0)
android_app (2)

최근에 받은 트랙백

Total : 423,640
Today : 181 Yesterday : 2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