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몽스 블랙빈 퍼멘티스 샴푸라고

검은콩 추출액 어쩌구 하는 탈모샴푸가 있다.


처음 그 샴푸로 머리를 감고 출근했는데

안감았냐 라는 말을 들었다.

흠.. 난 더 부드러워 진 것 같았는데...


일반 샴푸하듯이 한번 꾹 눌러짠 뒤 머리에 돌려돌려 하고 감았는데

그렇게 하면 안된단다...

때가 덜빠져 떡진머리가 된 것이었다... ㅜ.ㅜ


사용설명서에는

2~3회분량으로 도포한 뒤에 2~3분 방치(?)라고 써 있는데

일단 양이 많이 드는구나...

나는 머리가 짧은 편이라 괜찮을 줄 알았는데 머리에 기름이 많으면 더쓰라고 되어있다 ㅡ.ㅡ


아무튼

한번 짜서 양 손끝에 나눈다음 두피를 직접 마사지 하듯이 한번 하고

헹군다음(이게 초벌)

다시 꾸~욱 짜서 일반 샴푸하듯이 하면 거품이 꽤 잘난다.

최대한 많이 내고 골고루 거품을 머리 곳곳에 바른 뒤

양치를 한다(2~3분의  시간 때우기 용)

그나마 다행이것은 샴푸가 흘러내리지 않는다.

눈 주위랑 이마를 물로 씻은 다음 치카를 하는데

일반샴푸였으면 거품이 흘러내려 눈에 들어가곤  했는데

요건 안흘러내리네? 흠


비닐캡을 써볼까도 생각했는데 이정도면 굳이 안써도 될 듯하네

아무튼 위 방법으로 감았더니

떡지는건 해결된듯.

어디서 잘못된 것일 까? 너무 빨리 감았나? 양이 적었나?

아무튼 머리 감는 방식이 바뀌었다.

아침에 나가는 시간에 조금 더 바빠졌다.


한통은 써 봐야 효과를 본다고 하니 500ml짜리 얼마나 쓰는지 봐야겠네


기존 다른 탈모샴푸

분노의 머리감기에 나온거에 비해서는 냄새도 덜하고

약간 민트느낌이랄 까? 화~ 한 느낌도 살짝난다.


특징: 사용설명서 대로 감을 것!!

(내 방법도 똑같지는 않지만 ㅎ)


한달 더 써보고 후기를 ㅋ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그게 뭐 어쨌다는 거냐?" 늘 누가 나에게 나에대한 말을할 때면 이말을 기억해라. by nobang

카테고리

nobang이야기 (1632)
Life With Gopro (7)
Life With Mini (72)
Diary (918)
너 그거 아니(do you know) (126)
난 그래 (123)
속지말자 (9)
Project (34)
Poem (14)
Song (0)
Study (132)
Photo (113)
낙서장 (45)
일정 (0)
C.A.P.i (2)
PodCast (0)
nobang (27)
고한친구들 (4)
recieve (0)
History (0)
android_app (2)

최근에 받은 트랙백

Total : 513,635
Today : 35 Yesterday : 190